UPDATE : 2020.10.26 월 18:10
상단여백
HOME 부동산/건설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7기 발대식 개최…4개월간 활동
지난 18일 대대홍 17기 발대식이 유튜브 라이브 방송으로 진행되고 있다. 왼쪽부터 이다솔 아나운서, 정대우, 대대홍 운영국./사진제공=대우건설© 뉴스1


(서울=뉴스1) 국종환 기자 = 대우건설은 지난 18일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대대홍) 17기 온라인 발대식을 하고, 이달부터 12월까지 4개월간의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대대홍 17기 발대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활용한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했다.

특히 올해는 1차 서류 전형을 대신해 언택트 환경 맞춤형 콘텐츠 공모전과 2차 면접 전형을 거쳐 선발했다. 선발된 홍보대사들은 앞으로 온라인을 통해 '대우건설'과 '푸르지오'를 다양한 형태의 콘텐츠로 제작해 홍보하고, CSR(사회공헌) 활동을 직접 기획해 수행한다.

대대홍 17기는 이전 16기보다 인원을 2배 늘린 총 60명으로, 기존 수도권 소재 대학교로 한정된 모집대상을 전국 대학으로 확대해 많은 학생이 지역적 한계를 뛰어넘어 교류할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대대홍은 지난 2009년 창단한 건설업계 최초 홍보대사 대외활동으로 올해 활동 11년째를 맞았다. 2019년까지 총 16기, 615명이 활동했으며 온·오프라인 경계를 넘나들며 대학생들의 창의적인 생각이 실현되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대홍은 단순히 대학생들의 대외활동이 아닌 대우건설과 함께 시너지를 창출하는 팀원으로 활동해왔다"며 "앞으로도 대학생들에게 다양한 경험의 기회를 제공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