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0 목 11:43
상단여백
HOME 자동차
한국지엠, 내년 1월부터 볼트EV 고전압 배터리 교체 단행
볼트EV © 뉴스1


 한국지엠은 볼트EV 제품의 고전압 배터리 교체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연내 교체 배터리 수급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배터리 교체 작업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배터리 교체는 고객 안전과 생명을 최우선 가치로 두는 제너럴모터스(General Motors)의 기업경영 철학이 반영됐다. 차량 화재의 잠재적 문제가 있는 배터리를 개선된 신규 배터리로 교체해 고객들이 더욱더 안심하고 차량을 사용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다.

앞서 GM과 LG의 기술 전문가들은 연초 미국에서 발생한 볼트 EV 화재의 근본 원인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동일한 배터리 셀에서 매우 희귀한 두 가지의 제조 결함이 동시에 존재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후 결함이 의심되는 배터리 셀 생산 공정과 해당 부품이 적용된 차량들의 제조 이력을 전량 분석하고, 배터리 교체 우선순위를 차량 출시 시장과 상관없이 연식별 대상 카테고리로 분류해 글로벌 배터리 교체 일정을 정리했다.

한국지엠은 이번 배터리 팩 교체 조치를 통해 국내에 판매된 2017년~2019년식 볼트EV 총 1만608대를 대상으로 첫 배터리 리콜을 진행한다. 북미로부터 신규 배터리를 수급해 내년 1월부터 본격적인 교체 작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후 교체 대상 차량에 장착된 베터리 셀의 생산일, 서비스센터의 수용 능력 및 추가 배터리 선적 일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우선순위로 분류된 고객들부터 순차적으로 배터리 교체를 실시할 계획이다.

 

 

 

볼트EV 배터리 © 뉴스1


아울러 고객의 안전하고 편리한 차량 사용을 위해 배터리의 이상 작동 여부를 진단할 수 있는 신규 진단 소프트웨어를 적용하는 추가 리콜을 병행한다.

신규 진단 소프트웨어는 희귀한 경우의 배터리 이상 작동 여부까지도 감지하는 진단 기능이 포함돼 있으며, 2019년식 차량의 경우 12월 3일, 2017년~2018년식 차량의 경우 12월 중순쯤부터 전국 쉐보레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업데이트 받을 수 있다.

한국지엠은 신규 진단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실내 주차 등 고객편의 뿐만 아니라 다양한 사용조건에서 혹시나 있을지 모를 차량 화재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또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위해 쉐보레 서비스 네트워크를 방문하는 고객들에게는 에어컨 필터 교환, 고전압 배터리 및 언더바디 점검, 세차 서비스 등을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며, 최종적으로 배터리 교체 서비스를 받은 고객들에게는 신규 차량과 동일한 8년 16만km 배터리 보증을 새롭게 적용하기로 했다.

한편 2020년~2021년식 볼트EV 고객들에 대한 배터리 교체 및 신규 진단 소프트웨어 리콜에 대한 최종 조치 방안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이번 배터리 모듈 교체 및 신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리콜 조치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쉐보레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추가적인 문의는 쉐보레 고객센터 또는 리콜 조치가 가능한 지정 서비스센터로 연락하면 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