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릭핫이슈
최태원 상의 회장 "에너지 안보 중요성 커져…기업들 불확실성 직면"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사진제공=대한상의)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에너지 안보의 중요성이 한층 커졌다고 진단했다.

최 회장은 29일 대한상의회관에서 열린 '에너지 전환과 탄소중립 정책 세미나'에서 "우크라이나 전쟁 지속으로 에너지 원자재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다"며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확보해야 하는 '에너지 안보'가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고 밝혔다.

그는 장기적으로 전력시장과 에너지산업 구조 변하 압력에 우려를 표시했다.

최 회장은 "탄소중립을 한국경제의 도약으로 생각했던 기업의 부담과 불확실성에 직면했다"며 "쇼크에 가까운 우려가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에너지 전환에 필요한 합리적인 솔루션을 찾는 것이 속도보다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나라 안팎으로 국민의 삶과 기업에 대한 위협이 고조되고 있다"며 "현재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혜안을 마련하자"고 당부했다.

 

조주연 기자  cjy@e-today.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기업/ceo
LG소셜캠퍼스 입주기업 모집
LG소셜캠퍼스 입주기업 모집
삼성전자, ‘플래시 메모리 서밋’서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 대거 공개
삼성전자, ‘플래시 메모리 서밋’서 차세대 메모리 솔루션 대거 공개
넥센타이어, 독일 BMW 2 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넥센타이어, 독일 BMW 2 시리즈 액티브 투어러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